CAPSO Home...

 홈 

CAPSO  

게시판

 DTP

전자책

관련Site

뚱보강사


CAPSO는?  Computer   Aided   Publishing   SOciety의 약자로,
"전자출판에 관한 정보 교환과 조사 연구를 통해 상호 이해를 높이며,
나아가 우리나라의 출판 산업과 출판 문화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하는 단체 입니다."

게 시 판

 로그인  회원가입

이기성 원장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뉴스메이커 2022/05/05 차성경 기자
관리자  2022-05-18 20:14:42, 조회 : 62, 추천 : 35

==
이기성 원장 제2의 한글을 창제한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뉴스메이커 2022년 05월 05일 차성경 기자
===
http://www.newsmaker.or.kr/news/articleView.html?idxno=130759
        

        
이기성 원장 제2의 한글을 창제한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뉴스메이커 2022년 05월 05일 차성경 기자



         ---------------        
        
                 이기성 원장 제2의 한글을 창제한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뉴스메이커 2022년 05월 05일 차성경 기자                                                 

http://www.newsmaker.or.kr/news/articleView.html?idxno=130759

최종편집 : 2022.5.18 수 17:00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제출        

홈 > 뉴스 > IT과학·의학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2022년 05월 05일 (목) 12:13:37        차성경 기자  biblecar@newsmaker.or.k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피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집에서 간편하게 읽을 수 있는 전자책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비대면 소비가 트렌드로 자리잡으며 독서 습관도 조금씩 바뀌는 것이다.

차성경 기자 biblecar@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 2020년 발표한 ‘2019년 국민 독서실태 조사’에 따르면,
성인들의 연평균 전자책 구입량은 2015년 0.4권에서 2017년 0.7권,
2019년 0.9권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실제 전자책을 구입한 사람들을 기준으로 하면 구입량은 각각 5.3권과 6.8권, 6.9권이다.
이에 반해 종이책 구입량은 2017년 4.1권에서 2019년 2.5권으로 2년 사이 크게 줄었다.
구입자 기준으로 봐도 구입량은 8.0권에서 5.6권으로 감소했다.


▲ 이기성 원장
제2의 한글을 창제한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


전자책 시장이 빠른 속도로 성장하면서 이기성 한국전자출판교육원장의 행보가 재조명되고 있다.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이자 ‘전자출판학계의 살아 있는 전설’이라 일컬어지는
이기성 원장은 전자출판이라는 획기적인 기술을 도입해 한국 출판계의 새로운 시대를 연 인물이다.

이기성 원장은 출판·인쇄 분야의 한글처리표준코드와 한글통신표준코드의 제정 및 보급을 이끌어내며
제2의 한글을 창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전두환 정권 당시 4280자 밖에 사용할 수 없었던 시절 한글 1만 1,172자를 모두 구현할 수 있는
한글 코드인 KSC-5601-92의 제정을 주도했던 이기성 원장은
결과적으로 현재 스마트폰에서도 모든 한글 1만 1172자가 구현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국내 최초로 전자출판을 학문으로 정립한 것은 물론
문화부에서 제작 보급한 문화부 서체 개발을 주도적으로 수행하며
평생 동안 출판사, 출판단체, 출판교육에 헌신해 왔다.

특히 1988년에 동국대 정보산업대학원(현 언론정보대학원) 출판잡지과에서
전자출판학을 세계 최초로 강의한 그는
지난 1995년에는 계원예술대학교에 국내 최초로 ‘전자출판’ 전공을 개설함으로써
전자출판 분야의 후학 양성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e-book 출판 산업의 이론적 토대를 마련했다.


1989년 7월에는 스파크 랩톱컴퓨터와 한글폰트·한글통신 프로그램을 갖고 호주로 건너가
세계 최초로 이동형 컴퓨터로 서울의 컴퓨터와 1만 1,172자 한글 음절 통신에 성공함으로써
한글 전자출판시스템의 새로운 경지인 출판의 세계화를 이루었으며
2000년에 세라믹폰트(도활자)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여 인쇄업계를 놀라게 했다.

아울러 현재까지 300만부를 돌파한 <컴퓨터는 깡통이다-1, -2>를 비롯해
<출판은 깡통이다>, <출판개론>, <유비쿼터스와 출판>, <한글디자인 해례와 폰트 디자인>,
<전자출판론(CAP)>, <타이포그래피와 한글 활자> 등을 비롯해
오늘의 출판이 어디에서 왔는지, 어떻게 변화해왔는지 뒤돌아보는
<한국 출판 이야기>와 <출판논총 제5집>, <편집학연구 제2호>도 출간했다.

또한 한국전자출판교육원에서 분기별로 발행하는 웹진은 지난 3월 1일에 제5호를 발간했다.
2011년 계원대를 정년퇴직하고 현재까지
10일에 한 번씩, 11년째 발표하고 있는 ‘뚱보강사의 1000자 컬럼’은 현재 493회를 기록하고 있다.



출판업계에 필요한 전문 인재 양성하며 학계 발전 선도

국내 출판학계의 발전은 이기성 원장이 견인해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1964년에 장왕사 출판교육모임(주니어클럽), 1988년 한국전자출판연구회(CAPSO),
1990년 출판문화학회, 2004년 한국콘텐츠출판학회, 2018년 한국편집학회(KES)를 설립 및 창립했다.

이기성 원장의 학술적 성과 역시 눈부시다.
‘학술논문검색사이트(kiss.kstudy.com)’를 운영하는 파주시에 있는 한국학술정보(주)에서
2019~2020년도 학술지별 논문인용횟수를 작년(2021년) 12월 말에 발표한 결과,
전자출판연구회의 출판논총(1995년 발행 제1집~2020년 발행 제5집)의 논문이
국내외 대학에서 2019~2020년 422회 인용되었고,
한국편집학회의 편집학연구(2019년 창간호 발행)의 논문은 2020년에 18건이 인용되었다.

두 학회의 발기, 창립회원인 이기성 원장은 2019~2020년 2년 동안에
학술논문이 440회나 인용되어, 교수로서, 학자로서 보람을 느낀다.

한편 신구대학교, 계원예술대학교, 글로벌사이버대학교, 동국대 언론정보대학원,
한국사이버출판대학의 출판학과, 인쇄학과, 디자인과 등에서 강의했던
이 원장은 지난 2011년 정년퇴임 후 한국전자출판교육원을 개원했다.

현재 한국전자출판교육원은 고유문화를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출판의 목적대로
우리 역사를 청소년에게 올바르게 교육시켜 우리 문화의 우수성과 정체성을 일깨우고,
e-book 콘텐츠의 설계와 전자출판의 이론과 실무를 가르쳐
출판업계에 꼭 필요한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있는 중이다.

그 일환으로 2011년 개원 이래 지금까지 학생들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목요출판특강’, ‘전자출판창업특강’, ‘한국 출판 역사’,
‘한글폰트 디자인’, ‘한글통신 출판’, ‘전자출판’ 등의 출판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처럼 국내 출판계의 눈부신 발전을 견인해온 이기성 원장은
그간의 공로를 인정받아 체신부장관 표창, 국무총리 표창, 대한인쇄문화협회 특별상,
한국출판학술상 우수상, 한국출판학회상 저술/연구부문,
교육부과학기술부장관 표창을 비롯해
두 차례의 대통령 표창을 수훈했으며
대한민국 출판문화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도 거두었다.


금년 77세(희수)를 맞는 이기성 원장에게 제자들이 5월 15일 스승의날에
‘희수기념문집’ 봉정식을 하려고, 그간 이 원장이 발표한 컬럼 중에서 77개를 선택하여
문집을 출판했다.

‘경기중학교 시절, 라디오 조립에 미쳐 지내던 엉뚱발랄 발명가 지망생’,
‘경기고등학교 시절, 잠시라도 틈만 나면 운동하던 몸짱 기계체조 선수’로 시작하여
출판사 이야기, 교수 이야기, 방송 이야기를 거쳐
‘도자기 활자 재현 및 문화부 서체와 순바탕체 개발한 한글 폰트 전문가’로
끝나는 뒷표지의 소개문이 재치 있다.

기념문집은 한글 활자 연구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독보적인
일본 츠쿠바대학교 류현국 교수의 ‘축하의 글’과
제1부 즐거운 인생 여행, 제2부 행복한 출판 교육,
제3부 이로운 한글 폰트, 제4부 유익한 출판문화로 구성됐고,
학위논문을 지도한 제자들 명단과 논문 목록이 첨부되어 있다.

희수를 맞은 이기성 원장은 앞으로도 학술 서적 집필에 매진함은
물론 올바른 역사의식을 일깨우고 정체성을 살린 출판학계의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강한 포부를 밝혔다.

NM

차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


최종편집 : 2022.5.18 수 17:00        전체기사 l 기사쓰기 l 자유게시판 l 기사제보 l 구독신청 l 광고안내 l 회사소개        
        
제출        

홈 > 뉴스 > IT과학·의학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2022년 05월 05일 (목) 12:13:37        차성경 기자  biblecar@newsmaker.or.k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피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집에서 간편하게 읽을 수 있는 전자책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비대면 소비가 트렌드로 자리잡으며 독서 습관도 조금씩 바뀌는 것이다.

차성경 기자 biblecar@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 2020년 발표한 ‘2019년 국민 독서실태 조사’에 따르면,
성인들의 연평균 전자책 구입량은 2015년 0.4권에서 2017년 0.7권, 2019년 0.9권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실제 전자책을 구입한 사람들을 기준으로 하면 구입량은 각각 5.3권과 6.8권, 6.9권이다.
이에 반해 종이책 구입량은 2017년 4.1권에서
2019년 2.5권으로 2년 사이 크게 줄었다.
구입자 기준으로 봐도 구입량은 8.0권에서 5.6권으로 감소했다.


▲ 이기성 원장
제2의 한글을 창제한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


전자책 시장이 빠른 속도로 성장하면서 이기성 한국전자출판교육원장의 행보가 재조명되고 있다.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이자 ‘전자출판학계의 살아 있는 전설’이라 일컬어지는
이기성 원장은 전자출판이라는 획기적인 기술을 도입해 한국 출판계의 새로운 시대를 연 인물이다.

이기성 원장은 출판·인쇄 분야의 한글처리표준코드와 한글통신표준코드의 제정 및 보급을 이끌어내며
제2의 한글을 창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전두환 정권 당시 4280자 밖에 사용할 수 없었던 시절
한글 1만 1,172자를 모두 구현할 수 있는 한글 코드인
KSC-5601-92의 제정을 주도했던 이기성 원장은
결과적으로 현재 스마트폰에서도 모든 한글 1만 1172자가 구현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국내 최초로 전자출판을 학문으로 정립한 것은 물론
문화부에서 제작 보급한 문화부 서체 개발을 주도적으로 수행하며
평생 동안 출판사, 출판단체, 출판교육에 헌신해 왔다.
특히 1988년에 동국대 정보산업대학원(현 언론정보대학원) 출판잡지과에서
전자출판학을 세계 최초로 강의한 그는 지난 1995년에는
계원예술대학교에 국내 최초로 ‘전자출판’ 전공을 개설함으로써
전자출판 분야의 후학 양성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e-book 출판 산업의 이론적 토대를 마련했다.


1989년 7월에는 스파크 랩톱컴퓨터와 한글폰트·한글통신 프로그램을 갖고
호주로 건너가 세계 최초로 이동형 컴퓨터로 서울의 컴퓨터와 1만 1,172자
한글 음절 통신에 성공함으로써 한글 전자출판시스템의 새로운 경지인
출판의 세계화를 이루었으며

2000년에 세라믹폰트(도활자)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여
인쇄업계를 놀라게 했다.

아울러 현재까지 300만부를 돌파한 <컴퓨터는 깡통이다-1, -2>를 비롯해
<출판은 깡통이다>, <출판개론>, <유비쿼터스와 출판>, <한글디자인 해례와 폰트 디자인>,
<전자출판론(CAP)>, <타이포그래피와 한글 활자> 등을 비롯해 오늘의 출판이 어디에서 왔는지,
어떻게 변화해왔는지 뒤돌아보는 <한국 출판 이야기>와 <출판논총 제5집>,
<편집학연구 제2호>도 출간했다.

또한 한국전자출판교육원에서 분기별로 발행하는 웹진은 지난 3월 1일에 제5호를 발간했다.
2011년 계원대를 정년퇴직하고 현재까지 10일에 한 번씩, 11년째 발표하고 있는
‘뚱보강사의 1000자 컬럼’은 현재 493회를 기록하고 있다.


출판업계에 필요한 전문 인재 양성하며 학계 발전 선도

국내 출판학계의 발전은 이기성 원장이 견인해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1964년에 장왕사 출판교육모임(주니어클럽), 1988년 한국전자출판연구회(CAPSO),
1990년 출판문화학회, 2004년 한국콘텐츠출판학회,
2018년 한국편집학회(KES)를 설립 및 창립했다.

이기성 원장의 학술적 성과 역시 눈부시다.
‘학술논문검색사이트(kiss.kstudy.com)’를 운영하는 파주시에 있는
한국학술정보(주)에서 2019~2020년도 학술지별 논문인용횟수를
작년(2021년) 12월 말에 발표한 결과,
전자출판연구회의 출판논총(1995년 발행 제1집~2020년 발행 제5집)의 논문이
국내외 대학에서 2019~2020년 422회 인용되었고,
한국편집학회의 편집학연구(2019년 창간호 발행)의 논문은
2020년에 18건이 인용되었다.

두 학회의 발기, 창립회원인 이기성 원장은 2019~2020년 2년 동안에
학술논문이 440회나 인용되어, 교수로서, 학자로서 보람을 느낀다.

한편 신구대학교, 계원예술대학교, 글로벌사이버대학교,
동국대 언론정보대학원, 한국사이버출판대학의 출판학과,
인쇄학과, 디자인과 등에서 강의했던 이 원장은
지난 2011년 정년퇴임 후 한국전자출판교육원을 개원했다.

현재 한국전자출판교육원은 고유문화를 계승하고
발전시키는 출판의 목적대로 우리 역사를 청소년에게 올바르게 교육시켜
우리 문화의 우수성과 정체성을 일깨우고,
e-book 콘텐츠의 설계와 전자출판의 이론과 실무를 가르쳐
출판업계에 꼭 필요한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있는 중이다.

그 일환으로 2011년 개원 이래 지금까지 학생들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목요출판특강’, ‘전자출판창업특강’, ‘한국 출판 역사’,
‘한글폰트 디자인’, ‘한글통신 출판’, ‘전자출판’ 등의 출판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이처럼 국내 출판계의 눈부신 발전을 견인해온 이기성 원장은
그간의 공로를 인정받아 체신부장관 표창, 국무총리 표창, 대한인쇄문화협회 특별상,
한국출판학술상 우수상, 한국출판학회상 저술/연구부문,
교육부과학기술부장관 표창을 비롯해 두 차례의 대통령 표창을 수훈했으며
대한민국 출판문화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도 거두었다.

금년 77세(희수)를 맞는 이기성 원장에게 제자들이 5월 15일
스승의날에 ‘희수기념문집’ 봉정식을 하려고,
그간 이 원장이 발표한 컬럼 중에서 77개를 선택하여 문집을 출판했다.

‘경기중학교 시절, 라디오 조립에 미쳐 지내던 엉뚱발랄 발명가 지망생’,
‘경기고등학교 시절, 잠시라도 틈만 나면 운동하던 몸짱 기계체조 선수’로 시작하여
출판사 이야기, 교수 이야기, 방송 이야기를 거쳐
‘도자기 활자 재현 및 문화부 서체와 순바탕체 개발한 한글 폰트 전문가’로 끝나는
뒷표지의 소개문이 재치 있다.

기념문집은 한글 활자 연구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독보적인
일본 츠쿠바대학교 류현국 교수의 ‘축하의 글’과
제1부 즐거운 인생 여행, 제2부 행복한 출판 교육,
제3부 이로운 한글 폰트, 제4부 유익한 출판문화로 구성됐고,
학위논문을 지도한 제자들 명단과 논문 목록이 첨부되어 있다.

희수를 맞은 이기성 원장은 앞으로도 학술 서적 집필에 매진함은
물론 올바른 역사의식을 일깨우고 정체성을 살린 출판학계의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강한 포부를 밝혔다.

NM


http://www.newsmaker.or.kr/news/articleView.html?idxno=130759



차성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메이커(http://www.newsmaker.or.kr)

===

이기성 원장 제2의 한글을 창제한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뉴스메이커 2022년 05월 05일 차성경 기자
====

http://www.newsmaker.or.kr/news/articleView.html?idxno=130759
===

이기성 원장 제2의 한글을 창제한 한국 출판업계의 산 증인,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뉴스메이커 2022년 05월 05일 차성경 기자
====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 | CAPSO | 게시판 | DTP | 전자책 ]
Questions or comments?
leeks@kaywon.ac.kr
Copyright ⓒ 1999 Korea Information Technology Research Group.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