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PSO Home...

 홈 

CAPSO  

게시판

 DTP

전자책

관련Site

뚱보강사


CAPSO는?  Computer   Aided   Publishing   SOciety의 약자로,
"전자출판에 관한 정보 교환과 조사 연구를 통해 상호 이해를 높이며,
나아가 우리나라의 출판 산업과 출판 문화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하는 단체 입니다."

전 자 책

 로그인  회원가입

"In the future, the era of K-publishing will surpass K-POP" Lee Ki-sung, President of the eBook Academy. Newsmaker March 2023
관리자  2023-03-10 11:24:22, 조회 : 320, 추천 : 154


=

"In the future, the era of K-publishing will surpass K-POP" Lee Ki-sung, President of the eBook Academy

==
Newsmaker March 2023
"In the future, the era of K-publishing will surpass K-POP" Lee Ki-sung, President of the eBook Academy
==

eng= K-출판 시대가 올 것= 이기성 2023-3-10초교--6

-
“미래에는 K-POP을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이기성 한국전자출판교육원 원장

뉴스메이커 2023년 3월호

"In the future, the era of K-publishing will surpass K-POP" Lee Ki-sung, President of the eBook Academy(Korea Electronic Publishing Education Center).

Newsmaker March 2023 (Monthly issue).

--
『2023 한국을 이끄는 혁신리더』 한국전자출판교욱원

“미래에는 K-POP을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
이기성 한국전자출판교육원 원장

문화체육관광부가 2021년 19세 이상 성인 6000명과 초등학생(4학년 이상)과 중·고등학생 3320명을 대상으로 국민 독서실태를 조사한 결과, 성인들의 연간 종합 독서율은 47.5%로 2019년에 비해 8.2% 감소했다.

[사진] 국내출판업계의 발전을 이끌어온 이기성 원장.

『2023 Korea's Innovative Leaders』 eBook Academy President

"In the future, there will be an era of K-publishing that will surpass K-POP"
Lee Ki-sung, President, eBook Academy

In 2021,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surveyed 6,000 adults aged 19 and over and 3,320 elementary school students (grades 4 and above) and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about their reading habits, and found that the annual overall reading rate among adults was 47.5%, down 8.2% from 2019.


[Photo] Lee Ki-sung, who has led the development of the domestic publishing industry.

=====

전자책 독서율은 꾸준히 오르고 있는 추세다. 20대의 전자책 독서율은 2017년 34.7%에서 2019년 39%, 지난해엔 50.5%로 크게 뛰었다. 20대를 아우르는 성인 독서율의 경우, 2017년 종이책 59.9%, 전자책 14.1%에서 2019년 종이책은 52.1%로 감소한 반면 전자책은 16.5%로 상승했다. 지난해 조사에서도 종이책 독서율은 40.7%로 크게 줄어든 반면 전자책은 19%로 올랐다. 전자책의 수요가 증가한 이유로는 ‘시간적 여유의 부재’가 주효했던 것으로 풀이된다.

eBook-reading rates are steadily rising. Among 20-somethings, eBook reading has jumped from 34.7% in 2017 to 39% in 2019 and 50.5% last year. For adults in their 20s, the reading rate for paper books dropped to 52.1% in 2019 from 59.9% in 2017 and 14.1% for eBooks, while eBooks rose to 16.5%. Last year's survey also showed a significant decline in paper books reading to 40.7%, while eBooks rose to 19%. The rise in demand for eBooks is attributed to a "lack of time to spare".

=======================================

‘전자출판’ 도입으로 한국 출판계의 새 시대 열다

이기성 한국전자출판교육원장의 행보가 재조명되고 있다. 국내 출판업계의 발전을 이끌어온 이기성 원장은 1964년에 장왕사 출판교육모임(주니어클럽), 1988년 한국전자출판연구회(CAPSO), 1990년 출판문화학회, 2004년 한국콘텐츠출판학회, 2018년 한국편집학회(KES)를 설립 및 창립했다.


'Computer Aided Publishing' ushers in a new era for Korean publishing

The life of Lee Ki-sung, president of the eBook Academy, is being revisited. Lee, who has led the development of the Korean publishing industry, founded the Jangwangsa Publishing Education Club (Junior Club) in 1964, the Korean Association for the Study of Computer Aided Publishing (CAPSO) in 1988, the Society for Publishing & Cultural Studies in 1990, the Korean Content Publishing Society in 2004, and the Korea Edit Society (KES) in 2018.

지금까지 136건의 학술논문을 발표한 그는 ‘학술논문검색사이트’를 운영하는 한국학술정보(주)에서 학술지별 논문인용횟수를 발표한 결과, 전자출판연구회의 <출판논총>의 논문이 국내외 대학에서 2019~2020년 422회 인용되었고, 한국편집학회의 <편집학연구>의 논문은 2020년에 18건이 인용되었다.

He has published 136 academic papers so far, and according to the number of citations by journal published by Korean Studies Information Co., Ltd., which operates the 'KISS(Koreanstudies Information Service System, Academic Article Search Site)', his article in the Computer Aided Publishing Society's <Publication Review> was cited 422 times in 2019 and 2020 by domestic and foreign universities, and his article in the Korea Edit Society's <Editorial Research> was cited 18 times in 2020.

-----
이기성 원장의 업적은 이 뿐만이 아니다. 전두환 정권 당시 4280자 밖에 사용할 수 없었던 시절 한글 1만 1,172자를 모두 구현할 수 있는 한글 코드인 KSC-5601-92의 제정을 주도함으로써 결과적으로 현재 스마트폰에서도 모든 한글 1만 1172자가 구현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국내 최초로 전자출판을 학문으로 정립하였고, 문화부에서 제작 보급한 문화부 서체 개발을 주도적으로 수행하며 평생 동안 출판사, 출판단체, 출판교육에 헌신해 왔다. 특히 ‘전자출판’이라는 획기적인 기술의 도입으로 한국 출판계의 새 시대를 열면서 이기성 원장은 전자출판학계의 ‘살아있는 전설’이자 ‘한국 출판 역사의 산 증인’으로 평가받고 있다.

Lee's accomplishments are not the only ones. During the president Chun Doo-hwan regime, when only 4280 characters were available, he spearheaded the establishment of KSC-5601-92, a Hangeul code that allowed all 11,172 Hangeul characters to be implemented, and as a result, all 11,172 Hangeul characters can be implemented on cellular phones(smart phones) today. He also established Computer Aided  Publishing(digital publishing) as a discipline for the first time in Korea and took the lead in developing the Korean character font, so called 'Batang che' which was produced and distribu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and Sports. He has devoted his life to publishers, publishing organizations, and publishing education. Especially with the introduction of the groundbreaking technology of Computer Aided  Publishing, which opened a new era in Korean publishing, Lee is considered a "living legend" in the field of digital publishing and a "living witness to the history of Korean publishing".

===

이 원장은 지난 1995년에는 계원예술대학교에 국내 최초로 ‘전자출판’ 전공의 개설을 통해 전자출판 분야의 후학 양성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전자책 출판 산업의 이론적 토대를 마련했다. 계원예술대학교를 정년퇴임하던 2011년에는 한국전자출판교육원을 설립. 우리 역사를 청소년에게 올바르게 교육시켜 우리 문화의 우수성과 정체성을 일깨우고, 전자책 콘텐츠의 설계와 전자출판의 이론과 실무를 가르쳐 출판업계에 꼭 필요한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있는 중이다.

In 1995, he established the first 'Computer Aided Publishing' major in Korea at Kaywon College of the Arts, where he devoted himself to fostering future scholars in the field of digital publishing and laid the theoretical foundation for the eBook publishing industry. In 2011, when he retired from Kaywon College, he established the eBook Academy(Korea Electronic Publishing Education Center). The institute aims to educate young people about our history to awaken the excellence and identity of our culture, and to cultivate professional talents essential to the publishing industry by teaching the design of eBook content and the theory and practice of digital publishing.

------------
그 일환으로 이기성 원장은 현재까지 300만부를 돌파한 <컴퓨터는 깡통이다-1, -2>를 비롯해 <출판은 깡통이다>, <출판개론>, <유비쿼터스와 출판>, <한글디자인 해례와 폰트 디자인>, <전자출판론(CAP)>, <타이포그래피와 한글 활자> 등 총 80권의 저서를 집필한 바 있다.

As part of this, Dr. Lee has written a total of 80 books, including <Computer is a Tin Can-1 and -2>, which have exceeded 3 million copies to date, <Publishing is a Tin Can>, <Introduction to Publishing>, <Ubiquity and Publishing>, <Korean Font Design and explain it in detail>, <Theory of Computer Aided Publishing (CAP)>, and <Typography and Korean type>.


2022년 12월 17일 한국편집학회(KES)와 전자출판학회(CAPSO)의 정기학술대회 및 정기총회가 과천 (주)비즈엠디 빌딩에서 개최되었다. 이기성 한국편집학회장이 <전자출판학회와 한국전자출판교육원>을 주제로 특강을 하였고, 김경도 부회장의 사회로 우수박사학위논문상 시상식 및 수상자 정동명 박사, 김지선(경인문화사), 방연주(남양AP), 이삼영(별글출판사) 석사의 논문 발표가 진행됐다.

On December 17, 2022, the annual conference and general meeting of the Korea Edit Society (KES) and the Computer Aided Publishing Society (CAPSO) were held at the BizMD Building in Gwacheon. Dr. Lee Ki-sung, President of the Korea Edit Society, gave a special lecture on the topic of the Computer Aided Publishing Society and the eBook Academy, and the award ceremony for the Outstanding Doctoral Dissertation Award was held under the chairmanship of Vice President Kim Kyung-do, and the winners, Dr. Jung Dong-myung, Kim Ji-sun (Gyeongin Cultural History), Bang Yeon-joo (Namyang AP), and Lee Sam-young (Byeolgle Publishing), presented their papers.


==========
DRM 표준화 통해 전자출판시장의 부흥 도모

“우리는 오랜 역사와 4계절이 있는 자연환경으로 무궁한 이야깃거리(줄거리, 내용, story, contents)가 있는 문화를 향유하고 있으므로, 우수한 IT 실력과 다양한 콘텐츠가 합치면 미래의 한국 출판 산업은 K-POP을 능가하는 K-출판 시대가 올 것이다.” 반평생을 출판학계의 발전을 위해 헌신해온 이기성 원장은 최근 ‘전자책 표준화’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중이다. 손쉽게 전자책을 접하려면 플랫폼을 통일해 어떤 전자책 리더에서도 읽을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 그 이유다.

DRM standardization helps revive the digital publishing market

"We enjoy a culture with a long history and a natural environment with four seasons, so there are endless stories (plots, contents, stories, contents), so if we combine excellent IT skills and diverse content, the Korean publishing industry will surpass K-POP in the future." Dr. Lee Ki-sung, who has devoted half his life to the development of the publishing industry, has recently been focusing on the standardization of e-books. He believes that in order to make e-books accessible, the platform should be unified and readable on any e-book reader.

1인 출판 시대를 맞아 누구나 적은 비용으로 전자책을 만들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도록 노력해온 그는 제2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원장을 역임할 당시 문자·사진·그림·영상·음성 등의 콘텐츠를 누구나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편집도구인 ‘전자책 에디터’가 보급·사용될 수 있도록 앞장선 것도 그 일환이다.

In the era of self-publishing, he has been striving to create a system that allows anyone to create an eBook at a low cost. When he served as the head of the Publication Industry Promotion Agency of Korea, he took the initiative to spread and use 'eBook editors,' an editing tool that allows anyone to easily use complex contents such as text, photos, drawings, videos, and audio together.

----------
이기성 원장은 “출판계의 숙원이던 DRM(저작권보호 프로그램)을 표준화해야 전자출판 시장에 빠르게 부흥할 수 있다”면서 “수천 년 활자 역사와 무궁무진한 콘텐츠가 스마트 모바일 기기 등의 지원과 누구나 사용하기 쉽고 편리한 전자책 제작 프로그램의 다양한 힘을 얻는다면 막강한 경쟁력을 갖게 될 것”이라고 피력했다.

"Standardizing DRM (copyright protection programs), which has been a long-standing need of the publishing industry, will help the e-publishing market revive quickly," said Lee. "Thousands of years of print history and infinite content will have a strong competitive edge if supported by smart mobile devices and a variety of e-book production programs that are easy and convenient for anyone to use," he added.


현재 한국전자출판교육원(eBook Academy)에서 학생들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목요출판특강’, ‘전자출판창업특강’, ‘한국 출판 역사’, ‘한글폰트 디자인’, ‘한글통신 출판’, ‘전자출판’ 등의 출판교육을 진행하며 출판인재 양성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이기성 원장은 그간의 공로를 인정받아 체신부장관 표창, 국무총리 표창, 대한인쇄문화협회 특별상, 한국출판학술상 우수상, 한국출판학회상 저술/연구부문, 교육부과학기술부장관 표창을 비롯해 두 차례의 대통령 표창을 수훈했으며 대한민국 출판문화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NM

[사진1] 한국편집학회 정기학술세미나.

Currently, eBook Academy provides publishing education for students and the general public, including 'Thursday Publishing Special Lecture', 'E-Publishing Startup Special Lecture', 'Korean Publishing History', 'Hangul Font Design', 'Hangul Communication Publishing', and 'Electronic Publishing'.

Dr. Lee has been recognized for his contributions, Prime Ministerial Commendation, Minister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And he has received two Presidential Commendations, including the Special Prize of the Korea Printing Culture Association, the Excellence Award of the Korea Publishing Academic Award, the Korea Publishing Society Award for Writing/Research, and a commendation from the Minister of Education, Science and Technology.
NM

[Photo 1] Regular academic seminar of the Korean Society of Editors.

========




[사진2] 우수박사논문상 수상 정동명 비즈엠디 대표.











[사진3] 남양AP 방연주 실장 석사논문 발표.



---
월간
뉴스메이커 2023년 3월호
p.78~79


[Photo 2] Dr. Jung Dong-myung, CEO of BizMD, wins the Outstanding Doctoral Thesis Award.








[Photo 3] Presentation of master's thesis by Yeonju Bang of NamyangAP.


---.
Monthly
Newsmaker March 2023
p.78~79

-

"In the future, the era of K-publishing will surpass K-POP" Lee Ki-sung, President of the eBook Academy.  Newsmaker March 2023
--

"In the future, the era of K-publishing will surpass K-POP" Lee Ki-sung, President of the eBook Academy.  Newsmaker March 2023

==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ro

[ | CAPSO | 게시판 | DTP | 전자책 ]
Questions or comments?
leeks@kaywon.ac.kr
Copyright ⓒ 1999 Korea Information Technology Research Group. All Right Reserved.